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동해시,‘40년 지기’일본 쓰루가시와 교류 강화

22일 쓰루가 시장, 쓰루가 시의회 의장 포함 6명으로 구성된 친선대표단 일행 동해시 방문, 친선교류, 문화·관광분야 교류확대 방안 모색

김태영 기자 | 기사입력 2023/10/23 [16:01]

동해시,‘40년 지기’일본 쓰루가시와 교류 강화

22일 쓰루가 시장, 쓰루가 시의회 의장 포함 6명으로 구성된 친선대표단 일행 동해시 방문, 친선교류, 문화·관광분야 교류확대 방안 모색

김태영 기자 | 입력 : 2023/10/23 [16:01]

▲ 동해시,‘40년 지기’일본 쓰루가시와 교류 강화


[한국연합신문=김태영 기자] 동해시와 국제 자매도시인 쓰루가시가 변함없는 우정을 보이며, 최근 교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1981년 4월 13일 일본 후쿠이현에 위치해 있는 쓰루가시와 자매결연 체결 이후 축제사절단, 학생 대표단, 공무원 연수 등 40여 년간 다양한 분야에서 다양한 교류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9월에는 다양한 분야의 시민이 참가하고 다채로운 먹거리가 있는 일본 쓰루가시 최대의 지역 축제로 동해시 축제에도 접목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기 위해 마쯔리 축제에 참여하며 양 도시 간 교류관계를 돈독히 해오고 있다.

이어 지난 22일에는 자매도시 간 친선교류, 문화‧관광분야 교류확대 차원에서 요네자와 코지 쓰루가 시장, 마부치 키요가즈 쓰루가 시의회 의장을 포함한 총 6명으로 구성된 친선대표단 일행이 1박 2일 일정으로 동해시를 방문했다.

특히, 요네자와 코지 시장 당선 이후 첫 해외일정으로 동해시를 방문했고, 시장과 시의장이 동시에 교류도시를 방문하는 것은 이례적으로, 교류협력 차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볼 수 있다.

친선대표단 일행은 지난 22일 심규언 시장 주재로 열린 환영 만찬자리에 참석,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40여 년간 쌓아온 양 도시 간 교류 및 우정에 관한 담소를 나눴으며, 만찬 종료 후에는 도째비골 스카이밸리 및 망상 한옥마을로 이동해 아름다운 야경과 밤바다의 정취, 한국의 전통미를 감상했다.

둘째 날인 23일 시청 2층 회의실에서 열린 공식 접견 자리에서는, 심규언 시장과 쓰루가시 친선대표단, 시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향후 양 도시 간 문화·관광분야 교류확대 방안에 대한 깊이 있는 의견이 오갔다.

공식 접견을 마친 후에는 무릉별유천지, 무릉건강숲, 무릉계곡 등 삼화권역 관광명소 시찰과 공식 오찬을 끝으로 친선대표단의 동해시 일정이 마무리 됐다.

심규언 시장은 “옛말에 ‘친구와 장맛은 오래된 것이 좋다’라는 말이 있는데, 일본 쓰루가시와는 지난 40여년 간의 다양하고 활발한 교류활동을 통해 그 어느 도시보다 상호 신뢰와 우정이 돈독한 친구같은 관계이다.”라며, “앞으로 양 도시가 변함없이 상호 발전하는 친구 관계가 미래 세대까지 지속되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울산시자치경찰위원회 ‘찾아가는 위원회 현장소통 간담회’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