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대구시북구 담장이 바뀌면, 도시가 바뀐다

 대구 북구, 담장 디자인 개선사업 박차 

오문섭 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12:51]

대구시북구 담장이 바뀌면, 도시가 바뀐다

 대구 북구, 담장 디자인 개선사업 박차 

오문섭 기자 | 입력 : 2024/05/27 [12:51]

▲ 대구시북구청 담장이 바뀌면, 도시가 바뀐다


[한국연합신문=오문섭 기자] 대구 북구청은 작년 대구 최초로 옹벽(담장) 디자인 매뉴얼을 개발하여 시범적으로 실시한 대현동 옹벽 디자인 개선사업이 주민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어, 올해도 담장 개선사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작년에 옹벽(담장) 디자인 매뉴얼을 기반으로 진행된 대현동 시범사업은 기존의 의미 없는 단순한 벽화사업에서 벗어나, 지역의 이야기와 특색을 담아 담장을 아름다운 시설물로 변화시켰다.

이는 적극 행정으로 도시의 가치를 높이는 모범적인 사례로 평가되어 금년도 상반기 대구시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본선에 진출하였고, 31일 최종 평가를 앞두고 있다.

올해에는 6건의 담장(옹벽) 디자인 개선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낡고 오염된 구조물이 황폐한 인상을 주어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있는 북대구초 통학로 담장 정비사업을 상반기에 완료하였고, 하반기에도 적극적으로 예산을 확보하여 칠곡지하보도 벽면, 연암공원 일대 옹벽, 이슬람 사원 예정지 앞 담장 등을 대상지로 주민들이 체감하는 담장 개선사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배광식 구청장은 “영국의 유명작가 뱅크시의 작은 담장 디자인으로 집값을 무려 18배나 상승시킨 사례처럼 도시의 가치를 높이고 주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담장 개선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광주광역시자치경찰위-광주교통방송, 교통안전 협약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