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세종시, 수루배와 새나루가 만나 선택한 우리마을 사업은?

마을계획사업 '2025 수루배와 새나루마을의 만남' 1위 꼽혀

김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05:17]

세종시, 수루배와 새나루가 만나 선택한 우리마을 사업은?

마을계획사업 '2025 수루배와 새나루마을의 만남' 1위 꼽혀

김민경 기자 | 입력 : 2024/06/18 [05:17]

▲ 2024 주민총회


[한국연합신문=김민경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반곡동주민자치회와 반곡동행정복지센터가 지난 15일 개최한 주민총회 주민 투표결과 ‘2025 수루배와 새나루마을의 만남’ 행사 추진이 지난해에 이어 1위로 꼽혔다고 밝혔다.

반곡동과 집현동이 만나는 삼성천에서 마을 축제로 개최된 이번 주민총회는 지난해 대비 투표자 수가 두 배로 증가하는 등 주민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지난 10일부터 15일까지 6일간 진행된 주민 투표 결과 마을계획사업은 주민자치 문화를 확산하고 이웃이 소통하는 화합의 장을 마련하는 ‘2025 수루배와 새나루마을의 만남’이 가장 많은 표를 얻었다.

주민제안사업은 ▲반곡동 도서관 장서 확충 ▲크리스마스 길 조성 ▲해충 방역관리 순으로 많았다.

반곡동 주민자치회는 투표 결과를 기반으로 반곡동 행정복지센터와 협의해 2025년도 예산안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항선 주민자치회장은 “두 차례 소나기가 내리면서 행사 개최에 걱정이 많았는데 궂은 날씨에도 행사장을 찾아주신 주민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반곡동·집현동 주민의 현명한 선택을 받들어 내년도 마을사업을 꾸려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임준오 반곡동장은 “이번 행사처럼 반곡동의 주민자치가 활성화되도록 행정에서도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울산시자치경찰위원회 ‘찾아가는 위원회 현장소통 간담회’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